최종편집 2020-11-27 11:53 (금)
목면 화양1리, 주민 모습 담은 영상물 제작
상태바
목면 화양1리, 주민 모습 담은 영상물 제작
  • 김홍영 기자
  • 승인 2020.11.16 13:57
  • 호수 137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마다 어르신들의 사진 한 점씩은 있지만 이것만으로 아쉽다는 생각에 살아생전 모습을 담은 동영상을 제작하게 됐어요. 건강한 모습을 언제든지 다시 볼 수 있게 돼 흐뭇합니다.”
목면 화양1리(이장 윤민수)가 지난 7일과 8일 이틀 동안 마을 주민 110여 명의 모습을 영상으로 담는 기록화 사업을 추진, 이웃 간 화합을 도모하고 효를 실천하는 계기로 삼았다. 

이 사업은 6년 전 화양리로 이사 온 주민 서선호 씨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그는 사후의 어른 모습을 기억할 수 없다는 것을 안타깝게 여겼고, 이에 반상회 등에서 사업을 설명한 뒤 주민 동의를 얻어 이뤄졌다. 진행비용은 군비지원과 주민들이 십시일반 모아 마련했다. 

촬영 작업은 각 가정을 방문해 주민의 모습을 담았으며, 자녀에게 하고 싶은 말과 부모에게 전하는 내용으로 꾸며졌다. 사람이 없는 집은 문패와 사진을 같이 편집해 완성도를 높였다.
서 씨는 “가구당 2분씩 편집해 12월에 열리는 동계 전까지 작업을 마칠 계획이다. 협조해주신 주민들께 감사드리며, 영상을 보며 어르신들의 모습을 기억해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