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기자 재배농가들 수확시작
상태바
구기자 재배농가들 수확시작
  • 이순금 기자
  • 승인 2019.08.12 10:12
  • 호수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 피해 아침저녁으로 구슬땀
▲ 청남면에서 구기자 농사를 짓는 오용재 씨 부부의 모습.

구기자의 본산 청양군에서 여름구기자 수확이 한창이다. 재배농가들은 한낮 폭염을 피해 아침저녁으로 산림청 지리적표시제 제11호이면서 5년 연속 국가 브랜드 대상에 빛나는 청양구기자 수확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전국 생산량의 70%를 차지하고 있는 청양구기자는 8월 들어 본격 수확에 들어가 12월 초까지 계속된다. 여름 수확 후 그 가지에 다시 열린 구기자를 초겨울까지 수확하는 것이다. 여름에 수확하면 여름구기자, 가을부터 초겨울까지 수확하면 가을구기자라고 부른다.

여름구기자의 색택은 가을 구기자에 미치지 못하나 성분 면에서는 연구소 분석결과 가을 구기자보다 성분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청양구기자는 열매, 순, 뿌리인 지골피 등 버릴 것이 없다. 베타인, 루틴, 베타 시토스테롤, 제아잔틴이성분을 함유해 간기능 개선, 동맥경화, 자양강장, 항암, 성인병, 고혈압예방, 눈기능 강화 등 다양한 효능이 있다.

청양지역에서는 건구기자, 알구기자, 구기자 분말, 환, 구증포, 차, 술, 음료, 한과, 빵 등 다양한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가정에서의 구기자 복용법은 알구기자를 갈아 마시거나 음식에 넣어 먹고, 물 2리터에 건구기자 30g을 넣어 2시간 정도 끓여 복용하면 여름철 자양강장에 큰 도움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