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8.20 월 17:11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경제/사회
     
복싱 전지훈련 최적지는 ‘청양’
전국 46개팀 군민체육관서 합숙훈련
[1258호] 2018년 08월 06일 (월) 14:38:20 이관용 기자 lee@cynews.co.kr
   

청양군이 군민체육관 등 체육시설과 체력관리에 유익한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어 전국 복싱선수들의 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특히 청양은 지난 3월 열린 전국종별 신인 복싱선수권대회와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을 시작, 전국 복싱선수들이 실력을 겨루는 자리가 이어지고 있어 지역홍보는 물론 선수들의 훈련지 평가에 한몫을 하고 있다.

올 여름에는 국가대표 후보선수와 복싱유망주 등 전국 각지 선수들이 지난달 30일부터 오는 8월 18일까지 20일간 합숙훈련을 하며 기량을 다지고 있다.
이번 훈련은 대한복싱협회(회장 하용환)와 청양군복싱협회(회장 김완정)가 주최·주관했고, 국가대표 후보선수 32명, 중등부 3개팀, 경기체고 등 고등부 23개팀, 경운대학교 등 대학부 7개팀, 서울시청 등 실업부 13개팀 등 총 46개팀 선수와 관계자 600여 명이 청양을 찾게 된다.

선수들은 군민체육관에서 기술과 실력을 다지는 지도를 받고, 청양읍 백세건강공원과 칠갑산 등에서 선수들의 체력증진 훈련을 하고 있다.
청양군청 복싱팀 정수연 감독은 “최근 청양에서 전국복싱대회가 자주 열려 지역훈련환경에 관심을 갖고 찾는 복싱선수와 관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국가대표 후보선수들이 합숙훈련을 하고 있어 복싱유망주들의 견문확대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정 감독은 또 “청양이 복싱메카로 부상하고 있는 것은 군의 스포츠마케팅 효과가 컸다”고 덧붙였다.
 

이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폭염에 시드는 고추…애타는 농심
최정기 씨 드론으로 항공방제
청양 오일장, 자릿세 놓고 ‘시끌시끌
천만 원보다 값진 10만 원 기탁 ‘
“하늘이시여 비 좀 내려 주시옵소서”
바살협 소통 위한 단합대회 가져
삼가 명복을 빕니다
더불어 행복한 주민자치 실현
전국의 문화유적지 답사 ‘활발’
운곡면 영양리 등산로 정비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