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3 화 08:46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칼럼/투고
     
e-청양신문 자유게시판 지상중계
청양군 공무원 행태 개선
[1255호] 2018년 07월 09일 (월) 15:42:19 청양신문 기자 webmaster@cynews.co.kr

작성자 : 청양발전   
청양군 공무원 행태 개선 희망한다. 특히나 군청 공무원 행태 개선 희망한다. 내가 사는 면사무소 공무원들은 어떤 일이든 요청하면 경청하고 해결하려고 노력하는 모습을 본다. 이웃사람들 의견들도 그렇게 말한다. 그런데 어쩌다 군청에 찾아가던지 전화든지 요청하면 반응이 없다. 팀장 과장들이 심하다. 갑으로 생각하나보다. 경청하려 하지도 않고 그냥 지나면 그만이다. 찾아서 해결하려는 생각조차 않는다. 요청 하는 거마저 내가 칼자루 쥐었는데 갑인데 생각인지 주민이야 어떻든 상관 않는다. 한마디로 우이독경이라고나 할까. 내 주변 많은 사람들도 그렇게 느낀다고 한다. 이제 수장도 바꼈으니 완전변화 빠릿빠릿하게 경청하고 대화하고 신뢰받는 그러한 청양군 공무원이 됐으면 한다. 이런 애기 너무 많이 들었다. 빠른 변화를 기다리겠습니다.

 <댓글>

작성자 : 청양사랑
청양군청 공무원들 제가 볼 땐 충분히 친절합니다. 타 지역 도시 나가보면 민원인 들어가도 거들떠도 안보는 경우 수두룩합니다. '빠릿빠릿 하게' 란 표현, 공무원이 무슨 종도 아니고 좀 그렇습니다. 
 
작성자 : 공무 
군청 사무실가면 쳐다보지도 않턴데. 거만스런 분위기 던데.

작성자 : 수평
목에다 힘주지 말고 우이독경 하지 말고 주민과 수평관계이면 얼마나 좋을까.

작성자 : 위아래
내가 느낀 바로는 자기들이 위이고 주민과 단체는 아래로 보는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누구 때문에 그 자리에 있는지 곰곰히 생각했으면 좋겠다는 것이 평소 제 생각.

작성자 : 아나무인
아무리 고쳐달라 해봐야 소용없소, 고정관념 딱 쩔어서, 바꾸면 잘 될거라 기대는 하구 있지만 걱정입니다. 떨어진 사람, 선거운동 열심히 하구서는 한다는 소리가 해 볼테면 해봐라 식이니 기가 찰 노릇입니다. 분위기 쇄신 차원이라도 이른 시간 내 직원까지 바꿔야 해결됩니다. 아무과장가면 어떻고 아무면장 가면 어떠냐고 한다는 소리도 많아 시끄럽소이다. 그런데 인사 못합니다. 쇄신 힘들지 않을까요?

청양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산고 이가온 , KBS 도전 골든벨
시내·시외버스 통합터미널 계획 없나?
최일구 앵커 청양아카데미 특강서 열강
비봉 양사리 태양발전시설 ‘시끌’
군내 오토캠핑장 ‘적자 늪’
지역자활센터, 태안자활센터 벤치마킹
접근성 좋아 주민 힐링공간 기대
선·후배 운동 통해 동문애 다져
청양고, 2019학년도 신입생 모집
소농·여성농·고령농을 행복하게 하는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