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3 화 08:46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칼럼/투고
     
금주의 운세 7월 2일 ~ 7월 8일
[1254호] 2018년 07월 02일 (월) 10:51:41 청양신문 기자 webmaster@cynews.co.kr

[쥐띠]
24년생은 자손들 줄 문서 정리할 시기이고, 36년생은 보약이 독약 되는 때이며, 48년생은 주위 눈치 보지 말고 본인 소신 분명히 해라. 60년생은 매사 적법하게 처리할 시기이고, 72년생은 새 가정 꾸리는 때이며, 84년생은 이성문제로 구설수 생긴다.
[소띠]
25년생은 손주들과 나들이 할 기회 생기고, 37년생은 집 밖에 나가 친구들과 담소 나누며, 49년생은 왠지 아내의 모습이 측은할 때이다. 61년생은 부모님께 효도하고, 73년생은 새로운 일로 책임감에 벅 차는 시기이며, 85년생은 유적 탐구하는 때이다.
[호랑이띠]
26년생은 명승지 구경하는 시기이고, 38년생은 옛 물건 다시 보며, 50년생은 그간 오해받은 친구와 화해하는 때이다. 62년생은 당연히 할 일 했으나 뒤가 깔끔치 않고, 74년생 직장인은 상사와 불편한 시기이며, 86년생은 무의탁 노인에게 적극적으로 봉사해라.
[토끼띠]
27년생은 화장실 바닥 조심하고, 39년생은 갑자기 동심으로 돌아가는 시기이며, 51년생은 중심 없이 여론에 치우치지 마라. 63년생은 취중 말조심할 때이고, 75년생은 상관없는 남의 일로 피해보는 시기이며, 87년생은 병문안 가게 된다.
[용띠]
28년생은 자식 일 막을 수 없는 시기이고, 40년생은 숨어있는 물건 다시 확인할 때이며, 52년생은 그릇된 일 참견 마라. 64년생은 추진하는 일에 난관 많고, 76년생은 먹을 운 생기며, 88년생은 연인과 정을 나누는 시기이다.
[뱀띠]
29년생은 자식 하는 일에 걱정 클 때이고, 41년생은 큰 재물 따르는 것 같으나 실속 없으며, 53년생은 남의 가정 걱정보단 자기 가족 챙길 시기이다. 65년생은 차 운전 조심하고, 77년생은 직장 때문에 고민이 많은 때이며, 89년생은 지금 하는 일에 보람 느낀다.
[말띠]
30년생은 될 수 있는 대로 친구 문병 삼갈 때이고, 42년생은 보람찬 일에 긍지 느끼는 시기이며, 54년생은 면접관으로 활동할 때이다. 66년생은 품위 유지하기 바쁜 시기이고, 78년생은 권력 앞에 압도되지 않으며, 90년생은 남의 일로 구설수 생길 때이다.
[양띠]
31년생은 금주 좋은 일에 봉사하고, 43년생은 중요한 시기 놓치지 말 때이며, 55년생은 이미 지난 일 후회하지 마라. 67년생은 무조건 사죄하면 오히려 편하고, 79년생은 믿었던 친구 배신에 속상하며, 91년생 위험물 취급자는 신변 조심해라.
[원숭이띠]
32년생은 눈 밖에 날 일 있어도 못 본 척할 때이고, 44년생은 남의 말보다 가족 말 들어야 하며, 56년생은 결과보고 큰소리칠 때이다. 68년생은 토사구팽 당하는 시기이고, 80년생은 고래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때이며, 92년생은 전문직 자격증 준비해라.
[닭띠]
33년생은 외로운 친구 위로 많이 해주고, 45년생은 동병상련 처지 느끼는 시기이며, 57년생은 간 기능 이상이 걱정된다. 69년생은 무조건 남이 한다고 따라하지 말고, 81년생은 온고지신에 관심 클 때이며, 93년생은 큰 스승 만나는 시기이다.
[개띠]
34년생은 자식들에게 원망 듣는 시기이고, 46년생은 개인적 감정 버려야 하며, 58년생은 항상 주위 복병 있다는 생각을 해라. 70년생은 안면 몰수하고 덤비는 자 조심하고, 82년생은 처세술 다시 배워야 할 때이며, 94년생은 진실한 평가를 다시 받게 된다.
[돼지띠]
35년생은 숙원 사업 성취하는 시기이고, 47년생은 입장 곤란해도 거절하며, 59년생은 가족과도 소외된 감정 느낄 때이다. 71년생은 부부간 닭싸움하는 시기이고, 83년생은 머슴이 머슴 꼴 보게 되며, 95년생은 대중 집회에 가지 마라.

청양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산고 이가온 , KBS 도전 골든벨
시내·시외버스 통합터미널 계획 없나?
최일구 앵커 청양아카데미 특강서 열강
비봉 양사리 태양발전시설 ‘시끌’
군내 오토캠핑장 ‘적자 늪’
지역자활센터, 태안자활센터 벤치마킹
접근성 좋아 주민 힐링공간 기대
선·후배 운동 통해 동문애 다져
청양고, 2019학년도 신입생 모집
소농·여성농·고령농을 행복하게 하는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