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2-25 15:49 (목)
군, 어린이 보육 지원 50억 투입
상태바
군, 어린이 보육 지원 50억 투입
  • 청양신문 기자
  • 승인 2021.02.22 11:05
  • 호수 138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부모·어린이집 종사자 및 시설개선 등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군내 14개 어린이집에 자녀를 보내는 부모들과 어린이집 종사자, 어린이집 시설 개선을 위해 올해 50억 원을 투입한다.
15일 군에 따르면, 각 어린이집에는 원아 1인당 친환경급식비로 연간 7만5000원을 지원하고, 교재·교구 구입비는 어린이집 1곳당 연간 100만 원을 지원한다. 보육교사 처우개선비 또한 월 7만 원씩 지원한다.
‘열린 어린이집’으로 선정된 5곳에는 연간 150만 원의 냉·난방비를 지원한다.

또 보육분야 공공성 확대를 위해 △아동상해보험료 △보육시설 가스·전기 안전 점검비 △차량운영비 지원도 강화했다.
또 영유아를 어린이집에 보내는 부모를 위해 최대 월 6만 원의 특별활동비, 최대 월 3만 원의 차량운행비를 지원한다.
셋째 이후 아이들에게는 만5세까지 매월 10만 원씩 양육비를 지원한다.

아동수당은 0~83개월까지 매월 10만 원, 행복키움수당은 0~35개월까지 매월 10만 원을 지급한다.
김돈곤 군수는 “아이와 부모가 행복하면 지역사회 전체가 행복하다”며 “아이 키우는 가정을 위해 부모 입장의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지난 4일 청남면, 남양면, 화성면 등 3곳의 공립어린이집 위탁운영자를 선정하고 인가증을 전달(사진)했다. 인가를 받은 위탁운영자들은 2026년까지 5년 동안 해당 어린이집을 운영할 수 있다.
<청양군 자료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