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3-04 23:19 (목)
청양지역 농식품바우처 사용 가능
상태바
청양지역 농식품바우처 사용 가능
  • 청양신문 기자
  • 승인 2021.01.18 17:43
  • 호수 137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80가구 제공…신규자 읍면에 카드 신청

청양군이 농림축산식품부가 시행하는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 대상지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공모 선정됨에 따라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에 지급한다. 농식품 바우처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취약계층이 신선하고 품질 좋은 식품을 섭취할 수 있도록 전자카드 형태로 지원한다. 

군은 지난해 국비 1억7000만 원을 받아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수혜 대상자들에게 양질의 식재료를 제공했으며 올해는 예산이 대폭 늘어난 5억7400만 원을 확보, 1180가구에 바우처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중위소득 50%이하(1인 가구 91만3916원 이하)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이며, 지원액은 1인 가구 월 4만 원으로 국내산 채소류, 과일류, 흰 우유, 계란 등 4품목을 구입할 수 있다.

지난해 대상자는 기준요건 충족 시 별도 신청 없이 이미 발급된 바우처 카드로 전년과 같이 군내 로컬푸드 직매장과 농·축협 하나로마트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신규 대상자는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바우처 카드를 신청해 발급을 받아야 한다.

지원금은 매월 1일 자동으로 충전되며, 당월 말일까지만 사용할 수 있으므로 사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