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8-04 18:22 (화)
도의회 “소통·실천으로 행복 충남 만든다”
상태바
도의회 “소통·실천으로 행복 충남 만든다”
  • 청양신문 기자
  • 승인 2020.07.27 11:02
  • 호수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대 후반기 출범 기자회견…운영방향 소개

충남도의회(의장 김명선)는 지난 22일 112호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1대 후반기 의회 운영방향 등 청사진을 제시했다.
김 의장은 이 자리에서 “후반기 의회는 도민과 함께하는 ‘소통의정’ 현장을 찾아가는 ‘실천의정’ 도민이 더 행복한 ‘행복의정’을 목표로 전반기 쌓아올린 토대 위에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해 낼 것”이라고 말했다.
도의회는 반환점을 돈 도정과 교육행정이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견제와 협력 체계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우선 도의 주요 투자사업 또는 도민 관심도가 높은 정책을 추진할 경우 시행 전부터 집행부와 소관 상임위원회 간 사전 간담회를 여는 ‘사전협의제’를 시행한다.

 왼쪽부터 홍기후 운영위원장, 안장헌 기획경제위원장, 조철기 교육위원장, 전익현 1부의장, 김명선 의장, 조길연 2부의장, 오인환 복지환경위원장, 김영권 농수산해양위원장, 이계양 안건소위원장
 

의원이 제안한 정책 추진상황을 비롯해 도 추진사업의 정상 이행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정책 정기점검시스템’도 구축키로 했다.
하반기 청사 공간 재구성 방안을 수립하는 동시에 입법담당 및 정책연구원을 대상으로 도와 시군 합동 연찬회 등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방침이다.

특히 도민의 대의기관에 걸맞게 도민과 소통의 기회를 더욱 확대한다.
이를 위해 정책 수혜자인 도민과 함께 도정 예산을 내실 있게 설계하기 위한 ‘도정살림 토론회’를 내년에 개최키로 했다.
도민과 도의원, 전문가 등이 참여할 예정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발맞춰 참석 인원은 최소화하되 페이스북, 유튜브 등 도의회 누리소통망(SNS) 생중계로 도민과 직접 의견을 주고받을 계획이다.

아울러 도민으로부터 다양한 정책 제안을 수렴하기 위해 지역민원상담소와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한 ‘정책 제안제도’를 시행하는 등 온·오프라인 소통·협력 창구도 넓힌다.
이밖에 내년 전면 시행 예정인 ‘조례 사후 입법평가제’를 준비하고 지난해 신설된 지방의원 정책개발비를 바탕으로 한 개별 입법활동 지원을 강화하는 동시에 도의회 ‘싱크탱크’인 정책위원회 2기 위원을 새롭게 위촉한다.    

<충남도의회 자료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