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일반 농산어촌 개발에 108억원 투입
상태바
군, 일반 농산어촌 개발에 108억원 투입
  • 이순금 기자
  • 승인 2020.02.10 10:40
  • 호수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표수보강개발 등 농촌기반정비에는 89억원

청양군이 올해 청양읍 중심지 활성화사업 등 농산어촌 개발에 모두 108억 원을 투자한다.
또 올해 89억 원을 투자해 농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반정비사업을 추진한다.

농산어촌 개발 주요 추진사업은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 21억 원 △청양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19억 원 △남양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15억 원  △장평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20억 원 △청남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10억 원 △목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4억 원 △청수1지구 자율개발사업 3억9000만 원 △죽림지구 자율개발사업 3억9000만 원 △화강지구 자율개발사업 3억9000만 원 △신규 2개 지구 자율개발사업 4억 원 △시군 역량강화사업 2억5000만 원 등이다. 

군은 이 사업을 통해 생활편의·문화·복지시설을 확충하고 낙후된 지역의 거점기능을 강화해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면서 활성화 동력을 창출할 계획이다.
농촌기반정비 사업에는 △한발대비 용수개발 13억 원 △기계화경작로 확장포장 16억 원 △수리시설개보수 23억5000만원 △편안한 물길조성 5억 원 △대구획 경지정리 8억 원 △위험저수지 보강 6억5000만 원 △지표수보강개발에 17억 원을 투자한다. 

군은 자체 합동설계에 이어 조기 사업 발주로 농번기 이전 모든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며, 전천후 농업기반 조성으로 안정영농 및 농업생산성 향상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