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자율방재단, 배영 단장 연임
상태바
청양군자율방재단, 배영 단장 연임
  • 이관용 기자
  • 승인 2019.12.03 10:22
  • 호수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시 주민의 안전지킴이 다짐

청양군은 지난달 26일 군청 재난상황실에서 읍·면단위 지역자율방재단

 

임원을 위촉하고 간담회를 통해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임원 위촉식에서는 배영 단장의 연임이 결정됐고, 단원들은 재난 예방과 발생시 이재민 보호와 구호활동에 최선을 다하기로 다짐했다. 

군은 지역안전 강화 차원에서 자율방재단 인원을 기존 108명에서 올해는 304명으로 확대했다. 이처럼 방재단원을 대폭 늘린 것은 지진과 산불 등 자연재난을 신속히 대처하고 복구 및 정비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다.

배영 단장은 “군민의 안전과 재난복구에 앞장서는 자율방재단장을 연임하게 돼 책임감을 느낀다. 임기동안 단원 화합과 역량강화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김돈곤 군수는 “지진 등 각종 재난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청양이 안전하려면 자율방재단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