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신문
편집 : 2019.11.19 화 16:48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칼럼/투고
     
금주의 운세
[1319호] 2019년 11월 04일 (월) 15:12:48 청양신문 기자 webmaster@cynews.co.kr

[쥐띠]
36년생은 신로심불도 마음뿐일 때이고, 48년생은 먼 거리 여행 기회 생겨도 가지 않으며, 60년생은 치통이 생기는 시기이다. 72년생은 좀 더 업무에 신경 써야 할 때이고, 84년생은 주변에 협조해라.

[소띠]
37년생은 보고 싶지 않은 친구 만나지 말고, 49년생은 아래 사람 말도 경청해야 할 때이며, 61년생은 사회 단체장 당선되는 시기이다. 73년생은 울면서 쓴 나물 먹는 심정이고, 85년생은 공사 구별해라.

[호랑이띠]
38년생은 이비인후과 치료받으러 가고, 50년생은 권유받아도 사양하며, 62년생은 급히 결정하고 후회되는 시기이다. 74년생은 혼자 흐느끼는 때이고, 86년생은 힘들면 선배하고 상의해라.
39년생은 새로운 취미 생기는 시기이고, 51년생은 고집 센 친구 타일러 주며, 63년생은 역지
[토끼띠]
사지로 대인관계 노력해라. 75년생은 마음속이지 말고 정직해야 하고, 87년생은 좋은 책 한 권 읽을 때이다.
40년생은 권력 앞에 비굴하지 말고, 52년생은 천재일우의 기회 있으며, 64년생은 부부간 상의
[용띠]
해 매사 결정해라. 76년생은 제비 새끼 같은 자식 신경 쓰일 때이고, 88년생은 괴로워도 표내지 마라.
41년생은 안과 치료 반드시 치료받고, 53년생은 탐욕 하다 큰 병 생기는 시기이며, 65년생은
[뱀띠]
배 타고 낚시하지 마라. 77년생은 가축, 농작물 조심하고, 89년생은 헛된 곳에 시간 낭비하는 시기이다.
42년생은 먼 거리 여행 기회 있어도 가지 말고, 54년생은 남도 모르게 실물 손재 생길 때이
[말띠]
며, 66년생은 남 의식 말고 내 소신 발휘해라. 78년생은 소금은 썩지 않고, 90년생은 승진의 기회 있다.
43년생은 적반하장 거래처 조심할 때이고, 55년생은 입맛 잃는 시기이며, 67년생은 불가한 일
[양띠]
에 손대지 마라. 79년생은 오비이락 구설수 조심하고, 91년생 흡연자는 금연하기 좋은 시기이다.
44년생은 자식 일로 감동받는 시기이고, 56년생은 순간 현기증 건강 위협받는 때이며, 68년생
[원숭이띠]
은 공사 분명히 처리해야 한다. 80년생은 믿은 상사 야속한 시기이고, 92년생은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다.
45년생은 매사 좀 더 살펴야 할 때이고, 57년생은 가축 유행병 조심해야 하며, 69년생은 가
[닭띠]
정사 외부에 노출하지 마라. 81년생은 형제 우의를 돈독하게 하고, 93년생은 주위 칭송받는 시기이다.
46년생은 두 다리 쭉 뻗고 안심하는 시기이고, 58년생은 중이 적삼 입고 겨울 맞는 심정이며,
[개띠]
70년생은 일은 했으나 결과가 안 보인다. 82년생은 후회되는 기분이고, 94년생은 가기 싫은 일 선택 마라.
47년생은 쌓아 놓은 양심 고백하는 시기이고, 59년생은 먼 거리 여행 시 항공기 조심할 때이
[돼지띠]
며, 71년생은 봉사대 적극적으로 앞서라. 83년생은 명분 있는 곳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95년생은 찻길 보행 조심해라.

청양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술센터, 농업인 해외연수 입찰공고
군-비정규직노조, 처우개선 갈등
군, 돈 주고 받은 상 전국 9위 불
의료원, 전문의 배치 1년 만에 환자
인구 3만2000명 유지에 총력
삼가명복을 빕니다
천장호 둘러싼 칠갑산 단풍 절정
상갑리 가파마을 김장축제 ‘북적북적’
청양초 통학로 등 구도심 주민건강 위
대치면이장들 약속…면, 합동반 편성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