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신문
편집 : 2019.11.19 화 16:48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문화/교육
     
지범지범 비우는 계절 - 가을 전야
맑고 소박한 사물과 사람들
[1319호] 2019년 11월 04일 (월) 15:01:23 청양신문 기자 webmaster@cynews.co.kr
   
▲ 감나무 밭

가을과 여름 사이인줄 알았더니, 성큼 가을입니다. 더불어 자연도 사람도 바쁩니다. 산을 뒤덮은 빨간 감도 따야 하고, 콩 타작도 해야 합니다. 연둣빛 어린잎을 키운 농부의 손길과 이야기와 풍경과 향기가 만든 결실입니다. 붉고 노란 산과 들을 만들기 위해 자연도 하루해가 짧습니다. 바람과 함께, 바람을 불러일으켰던 나뭇잎도 이젠 제 할 일을 다 했다는 듯이 산마루 의자에 널브러져 있습니다.

   
 

장평면 중추2리의 산과 들을 걸으며, 콩알만 한 마음을 내려놓습니다. 마땅히 할 소임을 다하고 비어가는 자연의 큰마음을 배웁니다. 나를 구속하던 생각들이 남은 대추의 붉은빛에 어느 순간 녹아지기도 합니다. 마지막 가는 길을 화려한 색으로 마감하는 단풍잎처럼, 인생의 가을도 화려했으면 좋겠습니다. 땅 위를 기어가는 갈색 사마귀의 뒤를 빛 고운 햇살이 봐주고 있습니다.
<김현락 지면평가위원>

청양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술센터, 농업인 해외연수 입찰공고
군-비정규직노조, 처우개선 갈등
군, 돈 주고 받은 상 전국 9위 불
의료원, 전문의 배치 1년 만에 환자
인구 3만2000명 유지에 총력
삼가명복을 빕니다
천장호 둘러싼 칠갑산 단풍 절정
상갑리 가파마을 김장축제 ‘북적북적’
청양초 통학로 등 구도심 주민건강 위
대치면이장들 약속…면, 합동반 편성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