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주민들의 행복한 추석 기원
상태바
고향주민들의 행복한 추석 기원
  • 이관용 기자
  • 승인 2019.09.09 11:22
  • 호수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위진 회장, 500만원 상당 백미 기탁
▲ 명위진 회장

(재)파안장학문화재단 명위진 이사장이 추석을 맞아 500만 원 상당의 백미 117포(1포 20kg)를 군에 전달했다.
군은 명 이사장이 기탁한 백미를 군내 홀몸노인과 가정형편이 어려운 이웃 등 소외계층이 행복한 명절을 보내도록 나눠줬다.

운곡면 효제리(청계동) 출신인 명 이사장은 우리나라 대기업의 공장시설을 만드는 대형건설 플랜트업체인 ㈜대아공무 회장직을 역임했다.

명 이사장은 인재양성에 깊은 관심을 갖고 10년 전 사재 40억 원을 들여 대하장학회를 설립했고, 고향인재육성을 돕기 위해 지난 4월 파안장학문화재단을 창립했다. 또한 군 장학재단인 (재)청양사랑인재육성장학회에도 15억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고, 명사를 초청한 강의를 지역 학생과 주민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그는 또 고향사랑 실천으로 운곡면 효제리 마을회관 신축을 후원했고, 사회나눔사업의 일환으로 서울대병원과 서울아산병원 등 의료기관에 수억 원을 기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