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신문
편집 : 2019.10.14 월 17:14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사람들/출향인
     
홍익대생들, 청수2리서 일하며 무더위 물리쳐
농촌 일손 돕고 도랑 환경정화도
[1308호] 2019년 08월 12일 (월) 11:24:48 이순금 기자 ladysk@cynews.co.kr
   

홍익대학교 경영학과 학생 40여명이 청양읍 청수2리(이장 최승구)를 찾아왔다.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3일까지 5일간 마을회관에 짐을 풀고 숙식을 하며 농촌을 제대로 체험하고 농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함이다.
학생들은 청수2리 마을의 특산물인 멜론 재배 농가를 방문해 멜론작업과 고추 따기, 농가 하우스 정리 등 폭염 속에서도 적극적인 참여로 부족한 농촌 일손을 덜어줬다.

특히 마을을 흐르고 있는 도랑(박정골)의 예전 깨끗한 모습과 주민들의 추억을 되살리기 위해 생활오수와 음식물폐기물, 농촌 쓰레기 등으로 오염된 도랑 환경정화를 대대적으로 전개하는데 힘을 모았다.
농촌일손 돕기에 참여한 한 학생은 “힘들었지만 농촌의 어려움을 체험하면서 어르신들의 일손을 도울 수 있어 뿌듯함을 느꼈다”며 “기회가 된다면 매년 찾아와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최승구 이장은 “고령의 어른들이 많아 가가호호 농사일이 힘든데 학생들이 내 일처럼 적극적으로 참여해 농사일을 도와줬고 하천 환경정화까지 해 줘 쾌적한 마을이 됐다”며 “휴가철  마을을 찾아오는 자녀들과 휴양객들에게 깨끗한 마을의 이미지 제공과 하천하류로 이어지는 수질개선에 큰 도움이 됐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순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저렴한 가스비로 주민부담 줄인다
기획 … 헌집 줄게, 새집 다오-공간
“하나 되어 가슴에 남는 추억 쌓았다
윤승원 씨, 육군훈련소 공모전 대상
상사와 직원으로 만나 잘 살고 있어요
집에서 먹는 밥처럼 정말 맛있어요
이지영 을지대학교 교수 새별여성과학자
삼가명복을 빕니다
군, 2020년 선도 산림경영단지 공
송찬의 도편수 ‘왕의 의자’ 최우수상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