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원봉사센터, 밑반찬 만들기 교실 운영
상태바
자원봉사센터, 밑반찬 만들기 교실 운영
  • 이순금 기자
  • 승인 2019.08.12 10:47
  • 호수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몸어른들에게 실질적 도움 되길

㈔청양군자원봉사센터(센터장 신기섭)가 지난 7월부터 오는 11월까지 독거노인지원사업 일환으로 ‘밑반찬 만들기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고령인구증가에 따른 지역사회의 관심과 홀몸노인의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고, 자원봉사활동에 대한 자원봉사자들의 지속적인 참여를 유도하고자 기획됐다.

‘밑반찬 만들기 교실’은 각 10개 읍·면 거점상담가와 자원봉사자들이 보조강사로 나서 홀몸 어른들에게 간단한 조리법을 가르쳐주고, 밑반찬을 어른들과 함께 만들어 군내 홀몸노인 400여 명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자원봉사센터는 7월 19일 운곡면 등 10개 읍·면을 순회하면서 거점 담당자들과 간담회를 진행했으며, 거점에서 각 1회씩 10회 차로 운영된다.

이와 관련 지난 5일 목면 대평2구 마을회관에서 청소년·목면여성자원봉사회·홀몸어른 30여명이 참여해, 요리교실과 밑반찬을 함께 만들어 면내 49명의 홀몸어른들에게 전달했다.
거점상담가이며 대평2리 이장인 배상옥 씨는 “어르신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자원봉사센터에 감사하다”며 “봉사는 하면 할수록 기쁨과 보람이 두 배가 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