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0 화 12:44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경제/사회
     
만개한 청양백련 보러 오세요~
정산 서정리구층석탑 주변 활짝
[1307호] 2019년 08월 05일 (월) 11:16:27 김홍영 기자 khy@cynews.co.kr
   

정산면(면장 김대수) 서정리구층석탑(보물 18호) 주변에 백련이 만개해 높은 기온 속에서 하루가 다르게 단아하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며 찾아오는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방문객들은 사진을 찍는 등 잠시 머물러 휴식을 즐기면서 청양백련의 매력에 빠져들고 있다.
지난 2011년부터 조성되기 시작해 지속적으로 규모를 늘려온 백련복원단지는 지역만의 고유종이면서 순종에 가까운 청양백련의 명맥을 이어가기 위한 곳이다.

청양백련의 역사는 400년을 훌쩍 넘는다. 조선 선조 20년(1587년) 당시 정산현감이던 송담 송남수 선생이 연못을 만들고 처음 심은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2000년 면사무소 광장에 만향정과 자오교를 복원한 정산면은 2011년 청양백련을 채집·보존하고 있던 전남 무안군농업기술센터로부터 백련을 다시 수집해 만향정 연못과 서정리구층석탑 주변에 심음으로써 10년 공백을 메우고 400년 역사를 되살렸다.
김대수 면장은 “방문객들이 정산의 자랑인 순백의 백련을 보며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격조 높은 힐링의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홍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아미팜 오니처리 법적분쟁 행정심판서
제16회 충남도 농업경영인대회 성황리
백월산 소나무에 남겨진 가슴 아픈 역
삼가명복을 빕니다
정산농협 멜론·알밤 수출길 올라
운곡 인정한과, 바삭하고 고소한 신제
청양교육지원청 인사발령
버스 무상지원 교통카드 발급 지체
홍익대생들, 청수2리서 일하며 무더위
남양면 방위협의회, 제주도 견학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