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1 17:30 (월)
청양의 착한 섬김이들의 나눔 잔치
상태바
청양의 착한 섬김이들의 나눔 잔치
  • 박미애 기자
  • 승인 2019.05.13 14:01
  • 호수 129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 화재피해 가정에 보금자리 선물

청양의 착한 섬김이들 덕분에 남양면 구룡리에 사는 A씨가 따뜻하고 소중한 새 보금자리를 얻게 됐다.
A씨는 지난 2016년 예기치 않은 화재로 집을 잃고 화장실도 없는 컨테이너에서 불편한 생활을 이어왔다. 이러한 사정을 알게 된 착한 섬김이들이 A씨에게 원룸형태의 새 보금자리를 선물, 지난 9일 마을 주민들과 함께 감동적인 집들이를 펼쳤다.

이날 새로운 집은 남양면과 군 희망복지지원단, 군 푸드뱅크 남양2팀 자원봉사자 130여 명이 함께 힘을 모아 마련했다. 남양면은 어려운 상황에 놓인 A씨를 도울 방법을 찾았고 희망복지지원단에서 지원금 500만 원, A씨의 자부담 100만 원, 푸드뱅크 남양2팀 자원봉사들의 재능기부, 그 외 십시일반 후원금이 더해져 총 사업비 2500만 원으로 준비됐다.

A씨는 “살아생전 자식들이 편안하게 돌아올 집을 마련할 수 있을지 자나 깨나 걱정뿐이었다”며 “이렇게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소원을 풀게 돼 너무 고맙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남양면은 장평면과 함께 권역형으로 52명의 취약계층 대상자를 사례관리하고 있으며, 주택 외에도 경제, 의료, 건강 등 도움이 필요한 곳 어디든 달려가 상담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