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0 화 12:44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사람들/출향인
     
새의자…오형근 청양군귀농귀촌협의회장
“미래의 고향 청양 위해 열심히 뛰겠다”
[1282호] 2019년 01월 28일 (월) 16:20:15 이순금 기자 ladysk@cynews.co.kr
   

청양군귀농귀촌협의회 제6대 회장에 오형근(61·남양면 거북미길·사진) 씨가 선출됐다.
오 신임회장은 서울이 고향으로 무역업을 하다 퇴직 후 2012년 3월 귀촌했다. 이후 청양군귀농학교 4기 수료 및 총동문회장을 지냈으며, 2014년에 협의회 입회 후 활동하다 지난 16일 제6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오 회장은 “청양으로 귀농귀촌한 인구가 약 5000여 명에 이를 정도로 많다. 협의회는 이들의 기둥이자 버팀목이다. 협의회 발전과 우리들의 아들 딸, 손자손녀가 찾아올 미래의 고향 청양을 위해 열심히 뛰겠다. 많이 도와주시라”고 부탁했다.
또 오 회장은 “기본적인 원칙에 준해 정확한 자료와 회칙 및 정관, 사전집행 승인제도를 만들고 귀농인 보조사업 관련은 모두가 공유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특히 귀농인 보조사업은 모두에게 공유, 임원 등 각 분야의 능력 있는 분들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해 많은 조언과 의견을 듣겠다”고 약속했다.

오형근 회장은 간호사관학교를 나와 오랫동안 미국에서 직장생활을 하다 시민권을 포기하고 함께 귀촌한 부인 박영옥(60·청양군국화연구회 부회장) 씨와의 슬하에 1남2녀를 두고 있다.
“회원들의 화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오 회장의 다짐이다.

 

이순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아미팜 오니처리 법적분쟁 행정심판서
제16회 충남도 농업경영인대회 성황리
백월산 소나무에 남겨진 가슴 아픈 역
삼가명복을 빕니다
정산농협 멜론·알밤 수출길 올라
운곡 인정한과, 바삭하고 고소한 신제
청양교육지원청 인사발령
버스 무상지원 교통카드 발급 지체
홍익대생들, 청수2리서 일하며 무더위
남양면 방위협의회, 제주도 견학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