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2.8 금 10:09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칼럼/투고
     
금주의 운세 10월 29일 ~ 11월 4일
[1269호] 2018년 10월 29일 (월) 11:04:04 청양신문 기자 webmaster@cynews.co.kr

[쥐띠]
24년생은 집안에 경사 수 생기는 시기이고, 36년생은 남 가정사에 참견하지 않으며, 48년생은 그간 뿌린 씨앗 거둬 드릴 때이다. 60년생은 색다른 일에 큰 성과 이루고, 72년생은 실물 수 있으며, 84년생은 뜻밖에 기쁜 소식 듣는다.
[소띠]
25년생은 호흡기 질환 고생하는 시기이고, 37년생은 옛날 신세 진 사람에게 보은의 기회 있으며, 49년생은 밖에서 상처받고 집에 와서 화풀이한다. 61년생은 감언이설에 빠지지 말 때이고, 73년생은 오비이락 구설수 생기며, 85년생은 얕은 물도 깊게 보고 건너라.
[호랑이띠]
26년생은 사약에만 의존 말고 큰 병원 가고, 38년생은 인덕이 너무 없는 시기이며, 50년생은 세상 사람 원망하지 마라. 62년생은 내가 뿌린 씨앗 거둬 드릴 때이고, 74년생은 불우노인 찾아 극진히 대접해야 하며, 86년생은 좋은 일 많이 하면 복 받는다.
[토끼띠]
27년생은 팥죽으로 보양하고, 39년생은 좌선으로 질병 해소 시킬 때이며, 51년생은 천재지변 같은 재난 생기는 시기이다. 63년생은 종합예술 감상하는 때이고, 75년생은 웃음이 약이 될 때이며, 87년생은 지나친 장난 조심해라.
[용띠]
28년생은 부동산 문제로 고민되는 시기이고, 40년생은 부동산 분쟁이 생기는 때이며, 52년생은 가을비로 피해보는 시기이다. 64년생은 기술지원 받아 성사 보는 때이고, 76년생은 남 일에 부담되는 시기이며, 88년생은 초상집에 적극 참여해라.
[뱀띠]
29년생은 급히 식사하지 말고, 41년생은 기다린 사람 만나는 시기이며, 53년생은 웃으며 뺨치는 자 접근할 때이다. 65년생은 실물수 각별히 조심하고, 77년생은 걸인 대접 후하게 하며, 89년생은 홀몸 노인 찾아 지극히 봉사해라.
[말띠]
30년생은 가는 곳마다 축하 받는 시기이고, 42년생은 괜히 화내지 않으며, 54년생은 기대했던 일 성취되는 시기이다. 66년생은 부동산 문제로 분쟁이 생길 때이고, 78년생은 뜻밖에 재물 생기는 시기이며, 90년생은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을 일 생긴다.
[양띠]
31년생은 뒷방 늙은이 소리하지 말고, 43년생은 부모와 먼 거리 여행 갈 때이며, 55년생은 태평양 건너가는 시기이다. 67년생은 배부른 흥정하는 때이고, 79년생은 새 집 사는 시기이며, 91년생은 금주 행운수가 보인다.
[원숭이띠]
32년생은 자식들 속상하게 하는 시기이고, 44년생은 야바위꾼 조심해야 하며, 56년생은 문단속 철저히 해라. 68년생은 죄 없는 자 의심하기 쉬운 시기이고, 80년생은 선배 지시라도 불의는 거절해야 하며, 92년생은 영화 주인공 같은 자부심 생길 때이다.
[닭띠]
33년생은 내 것 갖고 주체 못하는 시기이고, 45년생은 이젠 마음 활짝 열어 놓을 때이며, 57년생은 쓸데없는 자존심 이만 버려라. 69년생은 뭐라 해도 내 가족이 최고이고, 81년생은 쌀 사주고 나는 배고픈 시기이며, 93년생은 부모님 말씀 따라라.
[개띠]
34년생은 부동산 일부 정리하는 시기이고, 46년생은 간장병 조심해야 하며, 58년생은 말 한마디로 천 냥 빚 갚는 시기이다. 70년생은 아직도 사는 사람 못 믿는 때이고, 82년생은 시간이 지나 해명되는 시기이며, 94년생은 밤 운전 조심해라.
[돼지띠]
35년생은 비밀도 자손과 논의할 때이고, 47년생은 마음이 풍요로운 시기이며, 59년생은 백만장자 부럽지 않다. 71년생은 과격한 운동으로 몸 다치는 시기이고, 83년생은 물고 늘어지는 사람 조심할 때이며, 95년생은 떠나는 친구 야속할 때이다.

청양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기획보도 ①
삼가 명복을 빕니다
새의자…오형근 청양군귀농귀촌협의회장
철저한 수사로 추가피해 막아
모범적인 태도로 교육 임할 것 다짐
주민이 주인 되는 진정한 자치실현
행정기관의 솜방망이 처벌 ‘도마 위’
임업후계자협회 정기총회 열어
칠갑산약초시장 표지석 방치
주민의 행복지키는 안전파수꾼 다짐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