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3 화 08:46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정치/지방자치
     
고추판매, 이제부터 농민이 직접 하자
2018고추구기자축제 결과보고회서 의견 제시
[1268호] 2018년 10월 20일 (토) 11:22:34 이순금 기자 ladysk@cynews.co.kr
   

청양고추구기자축제 개최 시기를 조정하고 고추 판매 방식도 바꿔야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열아홉 번이나 축제를 했는데 이를 입증할 만한 증거물이 없고, 축제 시 고추 뿐 아니라 청양의 대표 농·특산물인 구기자와 맥문동 관련 전시 및 체험 등 프로그램도 더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도 제시됐다.
이는 지난 18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8청양고추구기자축제 결과보고회에서 나왔다. 이 자리에는 김돈곤 군수와 각 읍면장, 윤일근 추진위원장과 위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우선 군은 올 축제 관람객수 18만4900여 명, 판매액 10억500만 원(특품고추1340만 원, 상품고추 2억6890만원, 농·특산물 1억9990만 원, 먹을거리와 체험 등 기타 5억2300만 원), 지역경제유발효과 69억3800만 원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방문객은 대전충남(46.9%)이 가장 많았고, 연령은 60대(42.1%), 가족단위(46.5%), 10만 원 이상 소비(32.2%), 만족도 80점 이상, 재방문의사 97.7% 등 분석 결과도 발표했다.
이밖에도 1000여 명이 함께한 청양사랑 퍼레이드, 무료 민물고기잡기 및 시식, 고추 활용 포토존, 저렴한 농·특산물 판매장, 처음 선보인 LED조형물과 20여 종의 전시, 전문공연, 70개의 파라솔과 임산부 휴게실 배치·운영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중에서도 가장 인기를 끈 프로그램은 천원고추 담아가기로, 올해에는 깜짝 문제풀기로 구기자차와 청양 고춧가루까지 덤으로 주는 이벤트가 마련돼 더욱 인기를 끌었다고 발표했다.
위원들은 군 담당자의 보고를 받고 최고의 축제를 만들기 위한 개선점도 다양하게 내놨다.
우선 주 무대 맞은편 각설이 식당 위치조정, 일부 청소년 공연의 경우 시간 때우기 식의 무성의함 개선, 축제장 밖 고추판매 제한,낚시대회 개최로 인한 교통통행불편 등이다.

또 가족 프로그램 마련, 무대 등 하드웨어 보강, 특색 있는 청양사랑 퍼레이드 준비, 축제장 입구 단일화, 부스사용료 부과, 문화가 접목한 축제 개최, 구기자 맥문동 관련 프로그램 및 전시 확대, 고추 구기자탑 등 축제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조형물 설치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위원들은 올 축제가 너무 늦게 열려 소비자들이 다른 곳에서 고추 구입 후 가격비교를 위해 방문한 것 같았다며 때를 잘 맞춰 축제를 치를 것, 내년부터는 농협과 군에서 품질 검사 후 일반농가 등이 자유롭게 고추를 판매하도록 방식을 바꿔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이와 함께 위원들은 “구기자 관련 전시관이나 관련 프로그램이 너무 부족하다는 지적을 매년 했는데 올해에도 개선이 안됐다”며 “축제 명에 걸 맞는 프로그램 신설운영”을 요구했다. 

결과보고회 후 김돈곤 군수는 “이날 나온 의견들에 대한 기록을 남겨 잘된 점은 더 발전시키고 지적 받은 것은 과감히 개선해 최고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자”고 말했다. 또 추진위와 사무국에는 “지금부터 차근차근 준비하라”고 부탁했다.
윤일근 위원장은 “축제 기간 동안 날씨가 좋아 성황리에 마무리 된 것 같다. 다만 건고추 판매실적이 부진했다. 보완점을 강구해 내년에는 모두가 만족하는 축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순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산고 이가온 , KBS 도전 골든벨
시내·시외버스 통합터미널 계획 없나?
최일구 앵커 청양아카데미 특강서 열강
비봉 양사리 태양발전시설 ‘시끌’
군내 오토캠핑장 ‘적자 늪’
지역자활센터, 태안자활센터 벤치마킹
접근성 좋아 주민 힐링공간 기대
선·후배 운동 통해 동문애 다져
청양고, 2019학년도 신입생 모집
소농·여성농·고령농을 행복하게 하는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