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3 화 08:46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문화/교육
     
우리 동네가 문화예술 공간으로 변신
이야기공장, 첫 번째 ‘문화가 있는 날’ 운영
[1262호] 2018년 09월 03일 (월) 10:41:46 이순금 기자 ladysk@cynews.co.kr
   
 

극단 이야기공장(대표 홍성혁)이 마련한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지난달 29일 청양시외버스터미널 일원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이야기공장이 지역문화진흥원 주관 ‘2018 문화가 있는 날-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 추가 공모에 선정돼 국비를 지원받아 진행한 것이다. 이야기공장은 이번 사업에 ‘핫 플레이 컨컬 타운’을 주제로 공모해 선정됐다.

이 속에는 핫 푸드(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음식문화 콘텐츠 개발, 맛), 핫 스페이스(반점포를 활용한 문화 공간 조성, 멋), 핫 콘서트(지역 문화예술 및 공연예술의 문화 나눔의 장, 흥)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행사는 이날을 시작으로 9월 29일(토), 10월 31일(수) 등 세 번 진행된다. 
첫 번째인 이날 행사에서는 길거리 먹을거리를 이용한 핫 푸드로 매운 떡볶이와 구기자 밀크티 등이 제공됐다. 주변 12개 점포는 특별음식을 만들어 판매했다. 매운 국수 빨리 먹는 대회도 열렸고, 31명이 경합을 벌여 장상근(20·도립대) 학생이 1등을 차지했다. 

   
 

핫 스페이스 프로그램으로는 도서문화공간, 미디어 문화 공간, 그림과 음악이 있는 예술작업실, 옛 놀이 도구를 활용한 예술골목길 등이 꾸려졌다. 이 공간에서 참여자들은 인문학 강연(복권승)과 책 이야기(이주호), 그림(강민구·사진)과 음악·악기(황성은) 이야기를 들었다. 땅따먹기, 사방치기 등 옛 놀이 도구를 활용한 민속놀이로 즐거운 시간을 갖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칠갑색소폰앙상블, 전용남(드럼), 유영미(키보드), 최순우·임정옥(싱어), 노우성(기타), 복권승(하모니카)씨 등 지역 예술가들의 콘서트도 펼쳐져 즐거움을 줬다. 

한편 주민들은 “처음에는 생소했는데 재미있었다”며 “다만 먹을거리와 홍보가 부족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홍성혁 대표는 “참여 해 주신 지역민과 학생들에게 감사하다”며 “청양의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순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산고 이가온 , KBS 도전 골든벨
시내·시외버스 통합터미널 계획 없나?
최일구 앵커 청양아카데미 특강서 열강
비봉 양사리 태양발전시설 ‘시끌’
군내 오토캠핑장 ‘적자 늪’
지역자활센터, 태안자활센터 벤치마킹
접근성 좋아 주민 힐링공간 기대
선·후배 운동 통해 동문애 다져
청양고, 2019학년도 신입생 모집
소농·여성농·고령농을 행복하게 하는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