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9 목 16:49
 
인기검색어 : 농촌체험, 청양군
   
> 뉴스 > 정치/지방자치
     
의료원 이동검진차량 이용 ‘불편’
출입구 앞 산부인과 진료…탈의실도 없어
[1253호] 2018년 06월 25일 (월) 09:42:11 이동연 기자 leedy@cynews.co.kr
   
▲ 이동검진센터를 이용하는 여성 검진자들은 비좁은 이동검진차량이 문제점이 많다고 불만을 제기하고 있다.

청양군보건의료원에서 실시하는 이동검진센터 여성 이용자들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국가암검진 중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자궁경부암과 유방암검진 과정 때문이다. 이 문제는 지난해부터 붉어져 나왔다.
지난 19일 의료원 앞 인구보건복지협회 대전·충남 지회 검진차량이 이동검진을 시작했다. 차량 입구에 들어서니 바로 자궁암검진실 푯말이 보였고, 그 밑에는 종이에 ‘산부인과실(여자분만 오세요)’라고 안내돼 있었다. 그 앞으로는 남녀구분 없이 방사선촬영을 기다리는 환자들이 앉아있었다.

검진을 기다리던 한 여성은 “옷을 갈아입을 공간이 없어 유방촬영실이 비어있는 찰나에 들어가 갈아입어야 하고, 자궁암검진실이 차량입구에 위치해 있는데 달랑 커튼 한 장으로 진료실을 구분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의료원 안에 산부인과가 있는데 왜 수치심을 느껴가며 비좁은 공간에서 진료를 받아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불만을 털어놨다.

이에 의료원 관계자는 “의료원 산부인과에 전문의가 있어 검진은 가능하지만 종합적으로 암 검진을 진행을 하다 보니 사전 안내가 부족해서 이런 일이 생긴 것 같다”며 “오는 7월 검진시기에는 본원 산부인과에서 검진이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답변했다.
한편 의료원은 유방촬영, 대장암, 위장조형촬영 기계 및 전문의가 없어 해당 검진이 불가능하다. 이에 인구보건복지협회 대전·충남 지회와 협력해 국가암검진을 진행하고 있다.

 

이동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청양신문(http://www.c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논란 무효표 유효처리…당선인 바뀔 듯
■삼가 명복을 빕니다
전용재 씨, 충남경찰청장 감사장 받아
방과후아카데미 강사·학부모 교육
농협발전 조합원 역할 크다
달맞이 꽃
신체단련으로 몸과 마음을 치유해요
군내 최고 목표로 힘차게 출발
e-청양신문 자유게시판 지상중계
성숙한 노인문화 조성 위해 최선
| 청소년보호정책
청양읍 칠갑산로2길 13(읍내4리 287-1) | 제보 및 문의 041-944-0001 | 팩스 041-944-0004 | 등록번호 충남아00059
등록일자 2009.07.30 | 발행인 (주)청양신문사 김근환 | 편집인 김근환 | 개인정보·청소년관리책임자 안흥수 기자
Copyright 2008 e-청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ynews.co.kr